컨텐츠 바로가기


board

기획전

이전다음  멈춤재생

고객 상담 안내

  • tel010-3884-4349
  • fax041-734-4349
  • time 오전10:00시~오후21시 ***농장주소 안내*** 충남 논산시 노성면 병사리 423ㅡ9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체험예약

체험예약

딸기수확체험

여자농구 찾은 SK 김민수 나도 딸도 긴장했다
제목 여자농구 찾은 SK 김민수 나도 딸도 긴장했다
작성자 4t3423t5d (ip:)
  • 작성일 2020-11-27 00:55:53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0
  • 평점 0점
SK 김민수가 여자농구 경기가 열린 용인실내체육관을 찾았다. 26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는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와 부천 하나원큐의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경기가 열렸다. WKBL이 관중 입장을 허용한 후 용인실내체육관도 올 시즌 첫 관중 맞이를 시작했다. 체육관 전체 좌석의 10% 수용. 양 팀을 응원하는 팬들이 경기장을 찾은 가운데, 긴장된 표정으로 서울 SK 나이츠 포워드 김민수도 경기장 한쪽의 관중석에 앉아 있었다. 김민수는 "나도 아내도 긴장된 마음으로 여자농구 경기장에 처음 왔다"며 "전반이 끝나고 하프타임에 딸이 공연한다. 응원하러 왔는데 우리 가족 모두가 떨고 있다"고 웃으며 설명했다. 김민수의 딸은 리틀 블루밍스에서 하프타임 동안 공연을 마쳤다. 리틀 블루밍스는 음악에 맞춰 드리블과 춤 솜씨를 뽐냈다. 김민수는 "농구를 하다가 춤도 추는 프로그램이라 재밌을 것 같았다. 딸이 시작한 지 이제 막 한 달이 됐는데 사람들 앞에서 처음 공연하기에 많이 떨더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민수는 시즌 초 2경기를 소화하고 무릎 부상으로 자리를 비웠다. 김민수의 공백 속에 최부경의 부담이 늘어났다. 하지만 김민수는 최근 D-리그에 꾸준히 출전하며 컨디션 점검을 마쳤다. 김민수는 "휴식기가 끝나고 홈에서 열리는 창원 LG와의 경기에서 복귀한다. 지금 몸 상태는 좋다"며 "팀이 팀플레이를 할 수 있도록 신경을 쓰겠다. 팀이 2연패로 휴식기를 맞이했지만 팀 전력이 좋기에 금방 좋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아빠로서 딸을 응원하기 위해 농구장을 찾은 김민수가 농구 선수로 코트 위에서 딸에게 다시 응원받을 날이 머지않았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